상단여백
HOME J CULTURE
[J Movie] 전직 AV 여배우의 '러브 포 세일', ‘스즈키 스즈미 (鈴木涼美) 작가의 발칙한 실화!’

최근 5월 개봉을 확정하며 주목받고 있는 전직 AV배우였던 도쿄대 대학원생 ‘스즈키 료코’가 자신의 진짜 마음을 들여다보기 위해 본성을 파헤치는 욕망 탐구서 <러브 포 세일>이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스즈키 료코’가 어딘가 서글픈 모습으로 거리를 걷는 장면으로 시작된다.

이어 등장하는 카피 ‘’스즈키 스즈미’ 작가의 발칙한 실화!’처럼 <러브 포 세일>은 일본 사회에 큰 충격을 안겨준 ‘스즈키 스즈미’ 작가의 에세이 『몸을 팔면 작별이야, 밤 언니의 사랑과 행복론』을 사실적으로 담아냈다.

특히 대학원생, 신문사 정치부 기자 그리고 AV배우로서의 ‘스즈키 료코’의 모습은 각각 다른 사람이라고 착각할 만큼 야누스적인 얼굴을 보여줘 더욱 궁금증을 자아낸다.

여기에, ‘사랑과 욕망에 대한 적나라한 탐구서’라는 카피는 70편 이상의 AV물에 출연한 자신의 경험담을 대학원 석사 논문과 에세이에 담아, 욕망의 본질을 파헤친 ‘스즈키 료코’가 들려줄 파격적인 이야기에 기대감을 더한다.

솔직한 욕망을 논하는 문제적 영화 <러브 포 세일>은 2019년 5월 개봉 예정이다.

INFORMATION

제 목 러브 포 세일

원 제 LOVE FOR SALE

감 독 우치다 에이지

출 연 시바타 치히로, 코니시 키스, 우치다 치카, 토미테 아미

장 르 드라마

수입/배급 ㈜액티버스엔터테인먼트

개 봉 2019년 5월

러닝타임 88분

관람등급 청소년관람불가

SYNOPSIS

“사랑받고 싶어서 몸도, 마음도 팔아 왔지”

쾌락도 사랑이라 믿는 그녀가 들려주는

욕망에 대한 적나라한 탐구서

내 이름은 스즈키 료코, 29세

AV배우였다가 신문사 기자를 거쳐,

지금은 도쿄대 대학원에 재학 중이다.

능력을 인정받으며 기자 생활을 했지만

오히려 내 인생의 전성기는 AV배우였던 20대 초반같다.

왜 그럴까?

난 이 모순된 상황 속에서

나의 진심을 들여다보기 위한 연구를 시작하기로 했다.

이상무 기자  lsmbowie@daum.net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