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POP
[J-Pop] 사시하라 리노 (指原莉乃) AKB48 총선 중단에 '복잡한 심경' 토로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AKB48이 13일, 2009년부터 매년 개최되고 있던 연례 이벤트 "AKB48 선발 총선거"를 금년에는 실시하지 않기로 공식 블로그에 발표하자, 총선거 사상 초유의 3연패를 포함 4번이나 여왕에 오른 사시하라 리노(HKT48)가 자신의 트위터로 이와 관련 코멘트를 남겼다.

Photo(C)Toshiki Aoyama

사시하라는 "총선거로 여러분에게 알려진 저 자신으로서는...총선거를 향해서 노력하고 있는 멤버들도 팬분들도 알게되어 복잡합니다...여러 가지 일의 정리, 설명이 되지 않은 가운데에서의 개최는 물론 할 수 없기 때문에 어쩔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라고 개인의 견해를 나타냈다.

계속해서 "여러분이 주위에 "응원하고 있다!"라고 가슴을 펴고 말할 수 있는 그룹이 되어야 하는 거겠죠. 슬픈 기분으로 만들어 버리는 일이 많아...퍼포먼스에서 웃는 얼굴로 할 수 있도록 멤버 일동, 기력을 북돋우고, 동료를 배려하고, 노력하겠습니다"라면서 "여러가지 일에 대한 설명이 붙지 않았습니다~ 부분입니다만 공식적인 견해가 아닌 저 개인의 생각입니다"라고 보충했다.

"AKB48 선발 총선거"는 AKB48의 싱글 선발 멤버를 팬 투표에 의해서 결정하는 이벤트. 2009년부터 개최되어 마에다 아츠코의 "나는 싫어해도, AKB는 싫어하지 말아 주세요!"(11년) 등 많은 명언이 탄생하며 사회현상과도 같은 대형 이벤트였다.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