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CULTURE
[J Movie] 하마베 미나미 (浜辺美波) - 철벽선생 (センセイ君主)'으로 숨겨둔 코믹 본능 대발현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의 ‘사쿠라’ 역을 통해 국내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 청순의 아이콘 하마베 미나미. 그녀가 오는 3월 14일 개봉을 앞둔 영화 <철벽선생>을 통해 비글미로 중무장한 사랑스러운 캐릭터로 스크린을 찾아온다. <철벽선생>은 연애 세포로 두뇌 풀가동 중인 열여섯 맹공소녀 ‘사마룬’(하마베 미나미)이 빈틈은 제로, 철벽 스킬은 만렙인 ‘히로미츠’(타케우치 료마)를 사로잡기 위해 펼치는 거절은 거절하는 무근본 강제 로코맨스.

하마베 미나미가 연기한 ‘사마룬’은 ‘히로미츠’(타케우치 료마)의 끝없는 철벽에도 굴하지 않고 직진 또 직진을 외치는 사랑스러운 열여섯 소녀. 전작을 통해 일본의 국민 여동생으로 등극, 뭇 남성들의 보호본능을 일깨웠던 매력과는 차별화된 톡톡 튀는 그녀의 코믹 연기는 보는 이들을 행복한 웃음으로 가득 물들인다. 특히 자신의 마음을 숨기지 않는 진격의 소녀 ‘사마룬’의 역동감 넘치는 표정 연기는 영화 속 관전 포인트. 철옹성 같은 냉미남 ‘히로미츠’까지 웃게 만드는 연애 열정 만수르 ‘사마룬’의 표정연기와 시종일관 하이텐션으로 직진하는 사랑스러운 매력은 보는 이들의 광대까지 승천하게 만든다.

하마베 미나미에게 있어 이번 작품은 ‘도전’ 그 자체였다.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의 첫사랑 이미지를 어디까지 벗을 수 있을지 고민하던 것도 잠시, 그녀의 뛰어난 코믹 연기와 애드립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원작과 대본을 읽고 나도 많이 웃었기 때문에 코믹적인 부분도 무서워하지 않고 전력을 다해 연기했다. 감독님이 그만하라고 했을 정도로 망가져보았다. 지금까지와는 다른 연기를 보여드리고 싶었다”라고 밝히며 캐릭터와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 하마베 미나미는 뜨거운 연기 열정으로, 한층 더 넓어진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할 전망이다. 코미디가 선사하는 재미에 눈뜬 하마베 미나미의 새로운 매력은 오는 3월 14일, 오직 무근본 하이텐션 로코맨스 <철벽선생>을 통해서만 만나볼 수 있다.

거절은 거절한다! 어디서도 본적 없는 빵 터지는 웃음은 물론 가슴 두근거리는 설렘을 선사하며 관객들의 마음을 완벽히 매료시킬 무근본 하이텐션 로코맨스 <철벽선생>은 오는 화이트데이 대개봉!

INFORMATION

제 목 철벽선생

원 제 センセイ君主

원 작 코우다 모모코 「철벽선생」

감 독 츠키카와 쇼

출 연 하마베 미나미, 타케우치 료마, 사토 타이키, 카와에이 리나 외

수 입 / 배 급 (주)미디어캐슬

장 르 무근본 하이텐션 로코맨스

국 내 개 봉 3월 14일 화이트데이

이상무 기자  lsmbowie@daum.net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