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STAR PICTORIAL J LIVE REPORT
[J LIVE 리포트] 시드 (SID), 결성 15주년 "SID Pia" 발매 기념 토크 이벤트 @ 도쿄 HMV & BOOKS SHIBUYA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지난 2월 8일 시드 결성 15주년을 기념한 애니버서리북 "SID피아"가 발매된 가운데 2월 11일(월·축), 이 발매를 기념하여 이벤트 "프리미엄 토크쇼 & "SID피아" 토크쇼"를 HMV & BOOKS SHIBUYA에서 실시했다.

이벤트 전에 행해진 매스컴을 위한 기자 회견은, 시드에게 있어서 첫 번째 포위 취재이여서 "자연스럽게 하려고 하는데 전원이 엄청 긴장하고 있습니다"라고 말한 마오. 하지만, 모두의 "책을 손에 쥔 소감은?"이라고 하는 질문에서는, "이 한 권으로 지금까지를 되돌아 보며 지금부터 느낄 수 있거나 귀중한 한 권이 되어 있다고 생각합니다", "팬의 메세지가 있거나, 매우 내용이 진하고 쓰여 있네요"등등 각각의 소감을 전했다.

"새로운 챌린지"를 테마로 한 본서 중에서도 특히 주목되는 "솔로기획"의 볼거리에 대해서는 표지와 그라비아를 담당한 카시와다 테츠오와 포토 세션을 실시한 보컬 마오가 "자연스런 느낌의 시드를 찍고 싶다고 말해 주시면서, 자연 빛 아래에서 촬영했는데, 스스로도 마음에 듭니다"라고 코멘트. 라멘 오타쿠로서 알려진 기타리스트 Shinji는 "초일류 삿포로 제일 먼저 만드는 방법"의 저자로부터 많은 공부를 하게 되었습니다"라고. 드럼의 유우야는, 함께 자선 이벤트에 참가하고 있는 전 일본 축구 대표 마키 세이이치로와 대담. "이벤트를 2년 동안 같이 하고 있습니다만, 이 대담을 할 때까지 나를 "코메디언이라고 생각했었다"라고 했는데 농담이라고 생각합니다만(웃음). 이런 이야기를 할 기회도 없습니다만, 재차 자선 이벤트에 종사하게 되어서 다행이라고 생각되는 대담이었습니다. 은퇴한다고 합니다만, 앞으로도 함께 이 활동을 계속해 갈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라고 세이이치로와의 인연에 대하여 이야기했다.

또, 일본 뿐만 아니라 해외 팬으로부터도 집계한 앙케이트의 결과에 대해서는, 마오가 ""매울 때, 슬플 때, 건강하게 될 수 있는 곡은?"이라고 하는 질문의 1위가, 우리가 갓 결성한 무렵에 만든 "순환"이었다는 것에 깜짝 놀랐습니다. 15년이 지나도 이 곡이 퇴색되지 않은 느낌이 전해졌습니다"라고 감상. 필명물 100문항 100답기획 "100Q"에 대해서는 Shinji가 "이것은 앙케이트가 아니고, 인터뷰에 이어 인터뷰에 100문항을 재빠른 느낌으로 대답하는 방식이었기 때문에, 꽤 부딪친 말을 했습니다만, 집에 돌아가서, 말이 지나쳤을까 하고 부끄러워졌습니다"라고 밝혔다.

그 후, 이벤트에 참가하는 500명중 선착 100명이 참가할 수 있는 "프리미엄 토크쇼"를 개최. 회견으로부터 완전히 바뀌어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솔로 기획"의 볼거리"에 대해서는 "스탭과 카페에 가서 커피마시고, 끝나면 아주 멋진 사진이 생긴 것 같았습니다. 정말 재미있었어요(마오), 촬영 당일 만드는 라면 메뉴를 바꿨죠. 스프와 궁합이 맞지 않아서(웃음)(Shinji) 게임 음악은 원래 나 자신이 좋아하는 음악 중 하나. 어떻게 만들어졌는지 굉장히 흥미로워서요. 가능하다면 콜라보해 보고 싶어요.(아키) 홋카이도에서 축구로 돌아와 하네다 공항에서 축구 대담이었으니, 내 직업이 아니라고요(유우야) 등 회견에서는 말할 수 없었던 뒷 이야기로 화기애애한 분위기의 이벤트가 진행되었다.

마지막으로, 결성 15주년, 본서의 발매, 2월 3일 태생인 아키, 2월 8일 태생인 Shinji의 생일을 기념하여, 실제 발렌타인풍의 케이크와 꽃다발을 증정. 참가자를 배경으로 기념 촬영을 실시하여 이날의 이벤트는 종료가 되었다.

[Photo(C)ぴあ]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