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POP J LIVE REPORT
[J LIVE 리포트] =LOVE, 4th 싱글 "Want you! Want you!" 발매 기념 전국 악수회 @ 치바 마쿠하리 멧세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사시하라 리노 프로듀스 아이돌=LOVE가 12월 9일, 마쿠하리 멧세에서 4th 싱글 "Want you! Want you!" 전국 악수회를 개최했다.

라이브의 마지막에는, 활동 휴지중이었던 사사키 마이카가 서프라이즈로 등장해, 활동 재개를 발표. 아울러 멤버 12명 전원이 1st 콘서트를 2월 16일에 히토미 기념 강당에서 개최하는 것도 발표했다.

오리콘 위클리 랭킹 2위를 획득했던 =LOVE의 4th 싱글 "Want you! Want you!"의 발매를 기념한 전국 악수회를 처음으로 마쿠하리 멧세 8홀에서 개최한 =LOVE.

전 11곡을 피로한 후, 팬들의 앙코르에 등장하여, 리더인 야마모토 야스나로부터, "여기서 소식이 있습니다. 휴가중이던 사사키 마이카가 활동 재개하기로 정식으로 결정했습니다! 오늘 이 자리에서 본인이 직접 팬 여러분께 인사드리도록 하세요! 마이카!"라는 소개와 함께 활동 휴지중이었던 사사키 마이카가 서프라이즈 등장했다.

지난 8월 활동 정지 후 4개월여 만에 팬들 앞에 힘찬 모습을 보이며 팬들을 향한 편지를 읽어 내려간 마이카.

이와 함께 2월 16일에는 =LOVE의 첫 콘서트를 히토미 기념 강당에서 개최하는 것도 발표하고 흥분이 식을 줄 모르는 사이, 마지막은 오래간 만에 12명으로 데뷔곡 '=LOVE'를 피로했다.

"사사키 마이카 (佐々木舞香) 편지 전문"

오랫동안 휴가를 보내서 여러분께 폐와 걱정을 끼쳐드린 점 정말 죄송합니다. 갑자기 여러분 앞에 나타나서 깜짝 놀란 분도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와~ 오랜만에 사사키라고 생각해주시는 분도 있나? 라고 생각합니다. 모든 일이 갑작스러움의 연속이 되어버려서 정말 죄송합니다. 팬 분들에게는 물론, 멤버나 스탭에게도 많은 폐를 끼쳐, 불안하게 만들어 드리고, =LOVE 전체를 교란한 점 미안합니다.

여러분도 저에게 하고 싶은 말씀이 있고 저도 여러분에게 하고 싶은 말이 많습니다. 직접 이야기하지 않으면 모르는 일이나, 납득이 안되는 일 이거나...

변함없이=LOVE를 응원해주시고 =LOVE와 함께 진행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조금이라도 저를 기다려 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이런 저이지만 멤버와 팬들을 따라잡을 수 있도록 나머지 11명과 함께 열심히 하겠습니다.

오늘은 잠깐이지만, 모두와 함께 무대에 서는 것에 감사하면서, 이 시간을 소중히 보내고 싶습니다. 오늘 와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佐々木舞香 手紙全文>

長い間お休みをいただいて、皆さんにご迷惑とご心配をおかけしたこと、本当にすみません。急に皆さんの前に現れたことで、びっくりされた方もいると思いますが、わー久しぶりの佐々木だって思ってくださってる方もいるのかな?と思います。全てのことが突然の連続になってしまっていて、本当に申し訳ないです。ファンの方にはもちろん、メンバーやスタッフさんにもたくさんのご迷惑をかけて、不安にさせてしまって、=LOVE全体を掻き乱してしまってすみません。

皆さんも私に言いたいこと、お話したいことがあると思いますし、私も皆さんにお話ししたいことがいっぱいあります。直接話さないとわからないことだったり、納得できないことだったり・・・そういいうことを少しずつですが、自分の言葉で皆さんに伝えていけるようにしたいと思います。

変わらず=LOVEを応援してくださって=LOVEと一緒に進んでくれてありがとうございます。少しでも私を待っていてくださった方、ありがとうございます。こんな私ですが、メンバーやファンの皆さんに追いつけるようにこの11人と一緒に頑張りますので、これからも応援よろしくお願いします。

今日は少しの間ですが、みんなと一緒にステージに立てることに感謝しながら、この時間を大切に過ごしたいと思います。今日は来てくださって本当にありがとうございます。

佐々木舞香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