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CULTURE
[11월 9일 일본문화원 日영화 상영 정보] 기키 기린 X 송승헌 출연 영화 ‘고스트 : 보이지 않는 사랑’(ゴースト もういちど抱きしめたい)

인간과 삶에 대한 깊은 통찰력을 보여주는 연기로 한국에서도 큰 사랑을 받아온 기키 기린씨가 지난 9월 15일 타계했다. 영화 110여 편, TV드라마 80여 편 등 많은 영화와 드라마에서 활약하며 오로지 그만이 할 수 있는 연기세계를 구축해 온 기키 기린. 11월의 일본영화상영회에서는 기키 기린을 추모하며 ‘내 어머니의 인생’, ‘태풍이 지나가고’를 포함한 그의 작품 6편을 상영한다.

※상영장소 : 3층 뉴센추리홀 / 시간 : 오후 2시 30분

기키 기린(樹木希林 1943~2018) : 도쿄도 출신. 1961년 배우가 되었다. 1964년 TV드라마 ‘7인의 손주’로 인기를 얻은 이후, 개성파 배우로 다수의 TV드라마, 영화, 연극무대에서 활약했다. 특이하게도 20대부터 노인 역을 맡기 시작해 이후로도 수많은 노인 역을 소화했다. 학술, 예술, 스포츠 분야의 공로자에게 수여되는 포장인 시주호쇼를 수상했으며, 2013년에는 ‘내 어머니의 인생’으로 일본아카데미상 최우수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기키 기린은 유일무이한 여배우라 평가받을 정도로 개성이 강한 배우였으며 전신암으로 2018년 9월 15일, 75세로 세상을 떠나기 직전까지 작품에 임했다.

11월 9일(금)에는 영화 ‘고스트 : 보이지 않는 사랑’(ゴースト もういちど抱きしめたい)을 상영한다.

영화 포스터

- 감독 : 오타니 다로
- 출연 : 마쓰시마 나나코, 송승헌, 기키 기린
- 상영시간 : 116분
- 제작연도 : 2010년
- 장르 : 멜로, 판타지
- 관람등급 : 12세 이상 관람가

성공한 인터넷 쇼핑몰 CEO 나나미와 도자기를 배우기 위해 도쿄에 온 한국인 도예가 준호. 여러 난관을 극복하고 결혼해 행복한 시간을 시작하려던 그들에게 예고도 없이 나나미의 죽음이 찾아온다.

깊은 슬픔에 빠진 준호, 하지만 사랑하는 남편을 떠날 수 없는 나나미는 영혼이 되어 준호 곁을 맴돈다.

어느 날 준호를 위협하는 사람이 있다는 걸 알게 된 나나미는 그를 구하기 위해 영매사 운텐을 찾아가 준호에게 자신의 존재를 알리게 된다.

한편 병원에서 만난 소녀 유령에게서 물건을 움직이는 법을 배우고 준호를 노리는 괴한을 쫓아가던 나나미는 자신의 죽음에 대한 놀라운 비밀을 알게 되는데...

박은철 기자  park0412@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