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음악 K-POP 현장리포트
[LIVE리포트] ''더욱 짙어진 청량 섹시'' 청하, ‘Love U’로 3연타 성공할까

[라이브엔 이세라 기자] 차세대 솔로 아티스트 임을 증명한 청하가 세 번째 미니 앨범 ‘Boolming Blue’로 돌아왔다.

18일 오후 서울시 중구 명동 신세계 메사홀에서 청하의 세 번째 미니앨범 ‘Boolming Blue’ 쇼케이스가 열렸다.

청하의 타이틀곡 ‘Love U’는 각 파트마다 입체적으로 변화되는 편곡이 인상적인 곡으로, 그루비 한 뭄바톤 리듬에서 시작하여 후반부 일렉트로닉 사운드까지 다양한 음악적 아이디어가 촘촘하게 배치되어 듣는 재미를 더하는 곡이다.

18일 오후 청하 세 번째 미니 앨범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Love U’를 비롯해 푸른색이 피어나는 순간을 눈부시게 아름답지만 무게감 있게 연주한 'BB', 낯설지만 설레는 감정을 달콤한 입맞춤의 순간에 빗대어 세련되게 표현한 'Cherry Kisses', 이별을 앞둔 연인을 마지막으로 배웅하는 차 안에서 느껴지는 서로의 감정을 가사에 담은 ' Drive', 백예린과 청하가 함께 호흡을 맞춘 'From Now On'까지 총 5트랙이 담겼다.

'Why Don't Know'. 'Roller Coaster'로 연이어 음원 차트 상위권에 안착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청하가 이번 앨범 ‘Boolming Blue’을 통해서 짙어진 푸른색처럼 더욱 성장한 모습으로 리스너의 귀를 사로잡을 전망이다.

Q. 서머송으로 컴백한 소감은?

청하

청하 '''Why Don't Know'가 여름 여름한 곡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번에는 어떤 여름 느낌을 내면서 시원하고 화려한 느낌을 보여 드릴 수 있을지에 대한 고민을 많이 했다. 많은 분들께서 좋은 곡들을 주셔서 재미있게 준비했다. 여러분들에게 시원한 선물 같은 앨범이 되었으면 좋겠다.''

Q. 앞선 두 곡의 흥행에 대한 부담감은 없는지?

청하

청하 '''롤러코스터'와 '와이 돈 츄 노'가 제가 생각했던 거 보다 많은 사랑을 받았다. 오히려 그 사랑이 이번 앨범의 부담감을 줄여줬던 거 같다. 부담감이 없진 않지만 감사한 마음이 크니까 감사한만큼 더 열심히 준비하게 되는 계기가 된 거 같다.''

Q. 7월 여름 대전에 합류했는데 각오는?

청하

청하 ''제가 존경하고 좋아하던 선배님들과 함께 하게 되어 영광이라고 생각한다. 선배님의 무대를 보면서 더 많은 것을 배울 생각이다. 또 제 또래인 '구구단 세미나'와 곧 컴백하는 '다이아' 친구들과 함께 활동을 하게 되었는데 조금 덜 외롭게 활동할 수 있어서 너무 좋다.''

한편, 청하는 1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세 번째 미니앨범 ‘Boolming Blue’ 를 발매하고 각종 음악방송을 통해 활동을 가질 예정이다.

이세라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