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J CULTURE J LIVE REPORT
[J LIVE 리포트] 바이올리니스트 이시카와 아야코 (石川綾子), 日 최초 H-Res 헤드폰 콘서트 @ 도쿄 아오야마 Future SEVEN

[도쿄 리포터=토시키 아오야마] 일본의 젊은 인기 바이올리니스트 이시카와 아야코가 수음부터 듣기까지 모두 하이레스 사양(192khz/24bit)으로 제작한 "이시카와 아야코 하이레스 헤드폰 콘서트"(주최:터틀 뮤직 협찬:Astell&Kern 협력:TASCAM/FitEar)가 5월 16일(수) 도쿄 아오야마 Future SEVEN에서 실시됐다.

하이레스로서는 일본 최초가 되는 이 시도는 지난해 11월 제일 생명 홀의 콘서트에서 수록된 하이레스 라이브 음원(192khz/24bit)을 바탕으로 이시카와 아야코가 회장에서 생바이올린을 연주, 참가자는 헤드폰, 이어폰을 장착하면서 감상했다. 박력넘치는 생연주와 압도적인 음질의 몰입감으로 오디오 팬뿐만 아니라 이시카와 아야코 팬들도 흥분시키는 이벤트였다.

이날 연주한 이시카와 아야코는 "콘서트의 새로운 즐기는 방법이라고 생각했습니다. 평소 콘서트 홀이라면 좌석의 위치에 따라 들리는 법이 다르게 되지만, 이번에는 누구나 특등석처럼 뛰어난 감상이 가능하다고 생각했습니다. 라이브 연주를 즐기는 새로운 방법을 제안할 수 있는 것은 연주자로서도 기쁩니다. 앞으로도 도전하고 싶습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Astell&Kern SP1200(디지털 오디오 플레이어)와 Beyerdynamic DT 1770 PRO(헤드폰)

일본 프로 음악 녹음상 우수상(하이레스 부문)을 수상한 니라지 카쟌치가 엔지니어로서 참가. 이번을 위한 시스템 구축을 담당, 음원 및 당일의 믹스를 시행했다. TASCAM이 기재 협력을 실시하여 세계 최고의 음질을 실현했다.

[세트 리스트]

1. 실

2. 해바라기-Loss of Love-

3. 너를 태우고

4.NEVER ENDING STORY meets CANON

5. 리베르 탱고

6. 셍봉 벚꽃

[콘서트 개요]

Astell&Kern presents 이시카와 아야코 하이레스 헤드폰 콘서트 powered by TASCAM

일정: 2018년 5월 16일(수)

장소: Future SEVEN (도쿄 아오야마)

시간: 첫번째 15:00오픈 16:00개연

두번째 18:30오픈 19:30개연

참가 엔지니어: 니라지 카쟌치 (NK SOUND TOKYO)

기획 주최: 터틀 뮤직

협찬: Astell&Kern

협력: TASCAM/FitEar

■ 참여 엔지니어

Neeraj Khajanchi 니라지 카쟌치 (NK SOUND TOKYO)

녹음/믹싱 엔지니어. 버클리 음악 대학을 졸업 후 엔지니어로서 뉴욕이나 라스 베이거스 등을 무대로 삼아 활동. Michael Jackson과 Boyz II Men, The Killers등의 작품에 참여했다. 2008년에 일본에서 다양한 장르의 아티스트들과 작업 2014년에는 개인 스튜디오 NK SOUND TOKYO을 설립하고 미우라 다이치,[Alexandros], SUGIZO, Mrs. GREEN APPLE, RIRI등의 작품을 다루는 히트 메이커. 제24회 일본 프로 음악 녹음상 우수상 (하이레스 부문) 수상

■ 당일 사용 기재 리스트

Ayako Violin Mic:Sony C100, Royer SF24, Neumann M269

Violin헤드 앰프:SymProceed MP4&Millennia HV-3D

Violin Reverb:BricastiM7

D/A Convertor(고객용):Apogee Symphony Mk II 32 X 32

All cables from Violin&To Audience:Klotz MC5000

Headphone Amp(for Audience):Tascam MH-8

재생 녹음:PROTOOLS 192khz/24bit

이시카와 아야코 공식 HP

http://www.ayako-ishikawa.com

ToshikiAoyama 기자 (해외)  toshikiaoyama@gmail.com

<저작권자 ©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shikiAoyama 기자 (해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