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타 화보
[화보] ‘인간 복숭아’ 설리, 과즙미 물씬 “가장 아름다운 이 순간에 감사”

싱그러운 매력을 가진 설리의 뷰티 화보가 패션 매거진 ‘코스모폴리탄’ 3월호를 통해 공개됐다.

앞서 공개한 코스모폴리탄 본지에 이어 별책인 뷰티 북 역시 커버 걸이 된 그녀는 ‘인간 복숭아’라는 닉네임답게 화보 속에서 과즙미 물씬 풍기는 모습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사진 제공 : 코스모폴리탄

평소 입술에 포인트 메이크업을 즐기는 이유를 물었더니 “얼굴이 워낙 하얀 편이라 아무것도 바르지 않으면 창백해 보이거든요. 집에 혼자 있을 때도 립 제품을 꼭 바르고 있을 정도로 립 메이크업을 하는 것을 좋아해요. 집에서도 립 메이크업을 하고 있으면 왠지 모르게 자신감 이 상승하거든요.”라고 립 메이크업에 대한 사랑을 내비쳤다.

사진 제공 : 코스모폴리탄

좋아하는 립 컬러에 대한 답변으로는 “레드를 가장 사랑해요. 레드 립 래커로 메이크업하고선 입술에 바른 제품을 손가락에 살짝 묻혀 볼 터치하는 것을 즐기고요. 그러다 만족스러우면 셀카를 찍기도 하고요.”라며 사랑스럽게 답하기도.

사진 제공 : 코스모폴리탄

또한 행여 지금의 내 모습이 마음에 들지 않더라도 나중에 보면 지금 이 모습조차도 예뻐 보인다는 생각으로 가장 젊고 아름다운 이 순간을 감사해하면서 즐겁게 사는 것이 뷰티 철학이라고 밝혔다.

박은철 기자  park0412@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