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방송 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 감우성♥김선아 “첫 촬영부터 키스신이었다”

‘키스 먼저 할까요’ 감우성 김선아의 특별한 케미를 주목하라.

2월 20일 SBS 새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가 첫 방송된다. ‘키스 먼저 할까요’는 좀 살아본 사람들의 서툰 사랑을 그린 리얼 어른멜로. 결코 뻔하지 않은, 솔직화끈 유쾌한 멜로가 안방극장을 단숨에 사로잡을 것으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키스 먼저 할까요’를 향한 예비시청자들의 기대, 그 중심에는 감우성(손무한 역) 김선아(안순진 역) 두 주연배우가 있다. ‘믿고 보는 배우’란 수식어를 지닌 두 사람은 색깔 있는 연기를 통해 극 완성도를 높이는 것으로 유명하다. 이토록 대중의 신뢰도 높은 두 배우가 한 드라마에, 그것도 리얼멜로의 상대역으로 마주했다는 점에서 ‘키스 먼저 할까요’는 무척 궁금하고 기대되는 것이다.

사진제공 : SM C&C

‘키스 먼저 할까요’ 제작진에 따르면 감우성, 김선아 두 배우의 호흡은 운명적이라고 할 수 있을 만큼 특별하고 완벽하다는 전언이다. 무려 ‘첫 촬영부터 키스신’이라는 상황에서도, 두 배우는 상대방을 향한 배려심과 케미를 빛내며 촬영 현장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만들었다고 한다.

감우성, 김선아 두 배우가 함께 한 첫 촬영은 1차 티저에서 공개된 장면. 삶에 있어서는 성숙한 두 남녀가 서로를 바라보고 다가서며 입을 맞추기까지. 작은 것 하나도 놓쳐선 안되는, 섬세한 감정선과 표현력이 필요했던 중요한 장면이라 할 수 있다. 감우성, 김선아 두 배우는 아직 차가운 바람이 부는 가운데 그날의 촬영내용을 숙지, 다양한 논의를 나눈 끝에 완벽히 촬영을 마쳤다.

함께 한 첫 촬영부터 완벽한 호흡을 보여준 두 사람인 만큼, 이후 진행되는 촬영에서도 완벽히 캐릭터에 몰입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리얼 어른멜로’라는 장르가 말해주듯, 극중 감우성 김선아 두 배우가 함께하는 장면이 많다고. 두 배우의 호흡과 케미가 특별하고 완벽하다면 리얼 어른멜로 ‘키스 먼저 할까요’는 더 기대될 수밖에 없다.

한편 SBS 새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는 성숙한 사람들의 ‘의외로’ 서툰 사랑을 그린 리얼 멜로다. 좀 살아본 사람들의 상상불가, 어디서도 본 적 없는 사랑이야기 ‘키스 먼저 할까요’는 2월 20일 첫 방송된다.

이연호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연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