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타 화보
[화보] 김지원 “늘 고민이 많은 편…주변에서 ‘걱정인형’이라고 말해요”

오는 2월 8일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조선명탐정:흡혈괴마의 비밀’서 괴력을 지닌 신비로운 여인 ‘월영’역을 맡은 김지원의 화보가 ‘코스모폴리탄’ 2018년 2월호에 공개됐다.

쌀쌀한 날씨에 진행된 화보 촬영장에서 김지원은 ‘조선명탐정’에 출연하면서 “어떤 작품에 들어가든 늘 고민이 많은 편이라 주변에서 ‘걱정인형’이라고 말할 정도예요. 이 작품도 마찬가지였는데, 오달수, 김명민 선배님들과 함께라서 걱정을 덜었죠.”라고 밝혔다.

사진 제공 : 코스모폴리탄

드라마 ‘쌈, 마이웨이’ 이후 사극을 찍고 싶다고 밝혔던 김지원은 이번 작품으로 첫 사극에 도전했다.

사극의 매력으로 그녀는 “사극에서는 현대극에서 볼 수 없는 은유, 비유, 시적인 표현이 많아서 좋아요. 또 그 시대에서만 보여줄 수 있는 감정도 많고요. ‘조선명탐정’은 사극이지만 현대극에서 느낄 수 있는 재미요소가 있어서 다양한 경험을 해볼 수 있는 작품이었어요.”라고 말했다.

사진 제공 : 코스모폴리탄

또한 좀처럼 SNS를 하지 않는 이유에 대해서 “일과 사생활을 분리하는 편이에요. 제가 드라마에 나올 때 사람들이 그 인물에만 집중했으면 좋겠어요.”라고 밝혔다.

김지원은 자신의 이름보다 극중 캐릭터의 인물로 불리는 것이 기분이 좋다며, 지금까지 연기했던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 제공 : 코스모폴리탄

한편, 김지원이 출연한 영화 ‘조선명탐정’은 2월 8일에 개봉한다.

박은철 기자  park0412@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