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방송 예능
‘해피투게더’ 김생민, New 절약 명언 탄생 “줄무늬 양복은 성공한 사람만” 폭소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통장요정 김생민이 유재석의 영수증을 낱낱이 파헤친다.

12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는 ‘해투동-이 우정 그레잇’특집과 ‘전설의 조동아리-내 노래를 불러줘:노래방 끝판왕’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 가운데 ‘해투동-이 우정 그레잇’ 특집에는 개그맨 김생민, 배우 정상훈과 이태임이 출연해 끈끈한 우정만큼이나 찰진 입담을 자랑할 예정.

‘김생민의 영수증’을 통해 데뷔 25년만에 제 1의 전성기를 구가하고 있는 김생민은 이날 녹화현장에서 깜짝 파견근무(?)를 펼쳐 눈길을 끌었다. ‘해투동’ MC 유재석-박명수-전현무-조세호-엄현경의 영수증을 분석해 재무설계를 해주는 ‘출장 영수증’ 코너를 진행한 것.

사진 : KBS

무엇보다 김생민은 유재석의 영수증을 분석해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유재석이 연예계 대표 ‘바른 생활 사나이’로 정평이 나있는 만큼, 영수증에서 어떤 허점을 찾아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 가운데 김생민은 유재석에게 “수작 스튜핏!”을 외쳐 귀를 쫑긋하게 만들었다. 이유인즉슨 유재석의 영수증에서 ‘피부과 4만 4천원’이라는 소비 내역을 발견한 것. 이에 유재석이 “일주일에 1~2회 피부과에 간다”고 설명하자 김생민은 “절실함이 있다면 피부과보다는 사우나에서 관리해야 한다”고 일갈해 웃음을 자아냈다.

나아가 김생민은 “피부과에 갔다는 것은 자기만 어려 보이겠다는 수작이다. 명수형을 버리고 혼자만 CF를 찍겠다는 스튜핏”이라며 유재석은 물론, 박명수에게까지 의문의 1패를 안겨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그런가 하면 김생민은 유재석의 또 다른 소비내역을 보고 “부부금슬 그레잇”을 선사해, 영수증에서 포착된 유재석-나경은 부부의 사생활에 궁금증을 높였다는 후문.

한편 이날 김생민은 조세호에게 “줄무늬 양복을 자꾸 사더라. 정장은 무조건 단색”이라고 충고했는데, 이 과정에서 “줄무늬는 성공한 사람이 입는 것”이라는 주옥 같은 ‘절약 명언’으로 탄성을 자아내는 등 물 만난 물고기 같은 활약을 펼쳤다는 전언.

이에 MC들을 쥐락펴락할 ‘통장요정’ 김생민의 하드캐리가 펼쳐질 ‘해투동-이 우정 그레잇’ 특집에 기대감이 모아진다.

KBS 2TV ‘해피투게더3’는 12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연호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연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