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영화/문화 영화
‘콘트라밴드’ 개봉 주 쟁쟁한 영화들 틈에서 전미 박스오피스 1위

이탈리안 잡>, <파이터>의 마크 월버그가 주연을 맡고 가족을 위한 목숨을 건 불법 이송 작전을 다룬 액션 스릴러 <콘트라밴드>가 지난 1월 13일(금) 미국에서 개봉, 높은 성적으로 전미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미국 박스오피스 전문 사이트인 ‘박스오피스 모조’에 따르면 전미 전역 2,863개 스크린에서 개봉한 <콘트라밴드>는 개봉 첫 주부터 2,880만 달러를 벌어들이며 흥행돌풍을 시작했고, <노팅힐>, <브리짓 존스의 일기> 시리즈와 <러브 액츄얼리> 등 로맨틱 코미디의 명가인 워킹타이틀 작품 사상 미국과 캐나다에서 가장 높은 오프닝 스코어를 기록하며 화제작으로 등장했다.

특히 <라이온킹 3D>의 영광을 이어가기 위해 만반의 준비를 갖춘 <미녀와 야수 3D>와 <미션 임파서블 : 고스트 프로토콜>, <셜록홈즈 : 그림자 게임>등의 쟁쟁한 작품들을 물리친 성적이어서 더욱 뜻 깊다. 이로써 <콘트라밴드>는 개봉 첫 주에 제작비를 모두 회수하는 저력을 선보이며 전세계 개봉에도 청신호를 밝혔다.

리암 니슨 주연의 <테이큰>을 연상 시키는 스토리로 화제가 된 바 있는 <콘트라밴드>는 가족을 지키기 위한 가장의 험난한 모험으로 제2의 <테이큰>이 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는 상태. 마크 월버그 이외에도 <언더월드> 시리즈의 히로인 케이트 베킨세일이 함께 출연하며 새로운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미국 개봉과 함께 <콘트라밴드>에 쏟아지는 해외 언론의 관심 또한 뜨겁다.

‘월 스트리트 저널 (Wall Street Journal)’은 “훌륭한 스토리와 기대감을 충족 시킬만한 영화다.”라고 전했으며, ‘엔터테인먼트 위클리 (Entertainment Weekly)’는 “<콘트라밴드>는 당신이 영화에서 눈을 떼지 못하게 만들고, 추천하기에 충분하다!”라는 만족감을 표시했다. 국내에는 3월 개봉을 준비할 예정으로 국내 흥행 또한 큰 기대를 하게 하고 있다.

쟁쟁한 작품들을 따돌리며 전미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큰 화제가 되고 있는 <콘트라밴드>는 가족을 지키기 위한 뜨거운 한 남자의 처절한 액션으로 3월 국내 관객들을 찾아 올 예정이다.

장소래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소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