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타 인사이드
배우 임현성, 결혼 2년만에 득녀 ‘딸바보’ 예약

배우 임현성이 결혼 2년 만에 득녀 소식을 전했다.

9일 임현성의 소속사 판타지오는 “임현성씨의 아내가 8일 오후 4시경 서울의 한 대학병원 산부인과에서 딸을 출산했다.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이며 현재 임현성은 가족 및 지인들의 축복 속에 아내의 곁을 지키고 있다”라고 밝혔다.

임현성은 “딸이 태어나는 순간 행복한 기분은 말로 표현할 수 없을 만큼 기뻤다. 딸을 위해 더 노력하는 아빠, 발전하는 배우의 모습 보여드리겠다”며 “무엇보다 고생한 아내에게 너무 고맙고 축하해 주신 모든 분둘께 감사하다. 앞으로 행복이 넘치는 가족이 되도록 서로 사랑하며 살겠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사진 제공 : 판타지오

한편, 임현성은 드라마 ‘응급남녀’, ‘펀치’와 영화 ‘군도:민란의 시대’, ‘수상한 그녀’, ‘보안관’ 등 다수의 작품에서 안정적인 연기력과 개성 넘치는 캐릭터를 완벽 소화하며 ‘신스틸러’로 활약하며 주목을 받았다.

박은철 기자  park0412@liveen.co.kr

<저작권자 ©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