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음악 K-POP
실력파 발라드 가수 추상민, 싱글 '바보'로 데뷔! "활동이 기대되는 아티스트"

실력파 발라드 가수 추상민이 23일 12시 첫 싱글 ‘바보’를 공개했다.

추상민은 ‘듀엣가요제' 프로그램에 김태우와의 닮은꼴로 등장해 김태우와 환상적인 듀엣으로 화제가 됐다. 그리고 '바보'의 중독성 강한 코드 진행과 리드미컬한 사운드로 대중들의 기억에 강하게 남는 곡이 될 거라는 자신감을 드러냈다.

‘바보’는 연인과의 이별 후 흔히 보는 찌질한 남자의 입장을 잘 표현한 곡으로 추상민만의 무게감 있고 탁 트인 보컬로 세련미를 더했다.

사진 : 레벤스아트 레이블

이어 2016 한중 문화 스타워어즈에서 작곡가 상을 받았고 라붐, 김종국, 김재중 등의 앨범에 참여한 정재엽 작곡가가 해당 곡을 만들어 곡의 완성도를 한층 높였다.

앞으로 그는 '바보' 이후 계절마다 달콤하고 아름다운 ‘사랑’에 대한 음악을 계속 발매할 예정이다.

추상민의 소속사 ‘레벤스아트 레이블'은 재능있는 신인 아티스트의 앨범 작업과 레이블만의 독특한 기획 공연을 통해 새로운 공연 문화를 지속해서 만들어 갈 예정이다. 또한 그 첫발을 추상민의 ‘바보’ 앨범으로 시작할 수 있어서 기쁘다고 전했다.

이지형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