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영화/문화 연극
박하나, 차기작 ‘술과 눈물과 지킬앤하이드’ 선택…첫 연극 도전

배우 박하나가 ‘빛나라 은수’에 이은 차기작으로 연극 ‘술과 눈물과 지킬앤하이드’를 선택했다.

‘빛나라 은수’에서 열연 중인 배우 박하나가 연극 ‘술과 눈물과 지킬앤하이드’로 연기자로서의 행보를 꾸준히 이어간다. 드라마나 영화가 아닌, 무대 위에서 새로운 도전을 한다는 점에서 의미 있는 행보다.

2009년 뮤지컬 ‘샤우팅’, 2010년 뮤지컬 ‘그리스’로 무대에 서본 적이 있는 만큼 첫 연극 도전에서도 탄탄한 연기 내공과 무대 매너를 발휘하겠다는 각오다.

박하나의 차기작 ‘술과 눈물과 지킬앤하이드’는 선과 악을 완벽하게 분리하는 신약 개발에 실패한 지킬 박사가 다가올 연구 발표회에서 자신의 악한 인격 하이드를 연기할 무명배우 빅터를 대역으로 고용하고, 리허설에 돌입하는 과정에서 약혼녀 이브의 등장으로 인해 발생하는 예측불허 코미디 극이다.

사진 제공 : 한양E&M

희극 명장 미타니 코키의 작품으로 빠른 템포의 극 전개와 쉴 새 없는 웃음 포인트의 명품 코미디 연극이 될 것으로 보인다.

박하나는 지킬 박사의 약혼녀 이브 댄버스 역이자 이브의 또 다른 인격체 하이디 역을 맡아 관능 문학을 즐겨 읽는 독특한 캐릭터를 소화한다. 지킬 박사 역 윤서현과 김진우, 빅터 역 장지우 등과 촘촘한 호흡을 맞출 예정.

박하나는 “새로운 도전에 기대가 되고 많이 설렌다”며 “무대 위에서도 멋진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게끔 열심히 연습해 관객 여러분께 색다른 모습으로 찾아뵙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술과 눈물과 지킬앤하이드’는 6월 20일부터 8월 20일까지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만나볼 수 있다.

박은철 기자  park0412@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