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음악 K-POP
장한별 린지, 신선한 조합 '기대만발'

실력파 보컬리스트 장한별이 피에스타 린지와 호흡을 맞춘다.

14일 장한별의 소속사 더그루브엔터테인먼트와 엠브릿지는 “오는 23일 컴백하는 장한별의 새 싱글 ‘뭣 같은 LOVE'에 걸그룹 피에스타의 린지가 피처링에 참여한다. ”라고 전했다.

피에스타의 메인보컬 린지는 뛰어난 가창력과 음색을 무기로 지난해 서태지 뮤지컬 페스트에서 여주인공 식물학자 타루 역으로 활약하며 호평을 받으 바 있으며 최근엔 뮤지컬 ‘오!캐롤’에서 결혼식 당일 신랑에게 바람맞은 비련의 여인 마지 역을 소화하며 뮤지컬계의 떠오르는 샛별로 주목받고 있다.

호주 명문 퀸즐대학교 치과대학 재학 중 지난 2011년 레드애플의 메인보컬로 가요계에 입문한 장한별은 유창한 영어 실력을 바탕으로 아리랑 TV '애프터스쿨 클럽', '심플리 K-POP' 메인 MC를 맡는 등 노래뿐 아니라 다방면의 재능을 뽐낸 바 있다.

사진 : 더그루브엔터테인먼트,엠브릿지/페이브엔터테인먼트]

앞서 지난달 싱글 ‘봄이 왔어요’를 선공개 하며 달달한 보이스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던 장한별과 피에스타 린지와 시원하면서도 강렬한 보컬이 들려줄 신곡 '뭣 같은 LOVE'에 팬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장한별의 신곡 '뭣 같은 LOVE'는 오는 23일 정오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이연호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연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