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영화/문화 영화
[독립영화관] 부산국제단편영화제 수상작 특집

8일 KBS 1TV 독립영화관에서는 부산국제단편영화제 수상작 특집으로 2016년도 수상작들을 방영한다.

부산국제단편영화제는 대한민국 최초의 단편영화제로 4월 25일부터 30일까지, 6일간 부산 일대에서 다채로운 단편영화를 한 번에 감상할 수 있는 100여 편의 초청작들을 만날 수 있다.

'사슴꽃'

-연출/각본/프로듀서/애니메이션/카메라/편집 : 김강민

- Design animation : 김강민, 엄설화

- 장르키워드 : 애니메이션

- 제작년도 : 2015

사진 제공 : KBS

- ‘사슴꽃’ 줄거리 : 1992년 여름. 초등학생인 두중은 부모와 함께 교외에 있는 어느 농장에 간다. 그 농장의 비싸고 희귀한 보양식이 아들을 건강하게 만들거라는 부모의 바램과는 달리 두중은 부작용을 겪는다.

- 연출의도 : 개인적인 경험을 독특한 스타일로 재탄생 시켜서 관객과 공유하기 위해 이 작품을 만들었다.

'한양빌라, 401호'

- 연출/각본 : 이경원- 출연 : 박영빈, 한겸, 허중회

- 장르키워드 : 드라마

- 제작년도 : 2016

사진 제공 : KBS

- ‘한양빌라, 401호’ 줄거리 : 2년 전 집을 소개받았던 남자는, 2년 후 누군가에게 집을 소개해준다. 그 사이 남자에게 집에 대한 어떤 사연이 쌓여있다.

- 연출의도 : 조금 어설프고 엉성해도, 당신이 좋았다.

'반차'

- 연출/각본/편집 : 최진영

- 출연 : 윤경호, 이안나, 홍지인, 최하영, 이완세

- 장르키워드 : 드라마/멜로/로맨스

- 제작년도 : 2016

사진 제공 : KBS

- ‘반차’ 줄거리 : 부부인 경호와 영주는 반차를 내고 군산에 데이트를 하러 간다. 일본식 적산가옥과 영화 ‘8월의 크리스마스’의 촬영지인 사진관에서의 그들은 다정하다. 이 풋풋한 로맨스의 여정은 예상할 수 없었던 사건으로 마무리된다.

- 연출의도 : 친절한 이별이 가능할까 궁금했다. 결국 이 작품을 만들면서 좋아했던 멜로 영화들의 점잖은 결과들은 판타지라는 결론을 내렸다.

'신탄진'

- 연출/각본/편집 : 최정문

- 출연 : 박세재, 송성모, 여정현, 임가영, 장동필

- 장르키워드 : 드라마

- 제작년도 : 2015

사진 제공 : KBS

- ‘신탄진’ 줄거리 : 사회참여 퍼포먼스를 위해 서울로 향하는 하나와 친구들. 그 곳에서 우연히 이전에 함께 활동 했던 철하를 만나게 되고 흔들리는 자신을 발견하게 된다.

- 연출의도 : 불안한 개인이 신념을 가지고 행동하는 것은 참 힘들다. 자신의 행동에 확신도 안 들고 현실의 벽이 높게만 느껴지기 때문이다. 작고 힘없는 개인이 아픔이 있는 현실을 마주하며, 너무도 불안한 자신을 발견하고 자신과 다른 선택을 한 사람까지 이해 할 수 있는 이야기를 꾸미고 싶었다.

'설희'

- 연출/각본/편집 : 배연희

- 출연 : 강림, 신지혜, 박지훈, 남혜숙, 박창화, 변영선, 윤기승

- 장르키워드 : 드라마

- 제작년도 : 2016

사진 제공 : KBS

- ‘설희’ 줄거리 : 연희는 생활비를 벌기 위해 아르바이트로 일하고 있는 편의점에서 우연히 고등학교 동창 설희를 만난다. 그녀는 지적 장애인이다. 그날 이후 설희는 연희를 보기 위해 매일 같이 편의점에 들린다. 그녀의 집요한 방문에 연희는 한편으로는 난색을 표현하면서도 다른 한편으로는 그녀에게서 묘한 호기심을 갖게 된다.

- 연출의도 : 실제 연출자가 겪은 이야기를 재구성하였으며 친구의 어려움을 외면하는 모습은 곧 우리의 모습임을 보여주고 싶었다.

KBS 1TV 독립영화관은 8일 밤 12시에 방영된다.

박은철 기자  park0412@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