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영화/문화 영화
'싱글라이더' 포스터 공개, '그가 사라졌다'…극중 인물들이 마주할 사건 예고

연일 화제를 모으며 2017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손꼽히는 '싱글라이더'의 3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공개된 3인 포스터는 캐릭터들의 각기 다른 표정들로 다양한 감정을 담아 눈길을 끈다. 증권회사 지점장이자 모든 것을 잃고 사라진 남자 ‘재훈’ 역을 맡은 이병헌의 쓸쓸함이 느껴지는 눈빛이 그에게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에 대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재훈의 아내이자 새로운 꿈을 향해 다가가는 ‘수진’ 역으로 분한 공효진은 무언가를 결심한듯한 표정 속 아련한 눈빛을 그려내 시선을 사로잡는다. 호주로 워킹 홀리데이를 떠난 ‘지나’ 역의 안소희는 커다란 배낭을 맨 채 환한 웃음을 짓는 생기어린 모습으로 밝은 분위기를 연출했다.

여기에 ‘그가 사라졌다’는 카피 문구까지 더해 극중 캐릭터들이 마주할 사건을 예고해 포스터만으로도 그들의 관계와 이들을 둘러싼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 사진 : 영화 '싱글라이더'

영화 '싱글라이더'는 증권회사 지점장으로서 안정된 삶을 살아가던 한 가장이 부실 채권사건 이후 가족을 찾아 호주로 사라지면서 충격적인 진실이 밝혀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밀정'에 이은 워너브러더스의 두 번째 작품으로 제작 단계에서부터 배우들이 극찬한 완성도 높은 각본을 통해 높은 완성도의 작품을 선보일 것이다.

특히 '싱글라이더'로 첫 장편 영화 데뷔한 이주영 감독은 타고난 이야기꾼으로서 면모와 광고계에서 다져진 감각적인 연출력으로 2017년 가장 기대되는 신인 감독의 등장을 알린다. 한국영화에선 드물게 영화 대부분을 호주 로케이션으로 촬영해 세련된 영상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2월 22일 개봉.

이연호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연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