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타 인사이드
김장훈 공황장애 재발 입원‥'독도 페스티벌' 참석 불투명

가수 김장훈이 공황장애가 재발해 입원했다.

18일 매니지먼트사 공연세상에 따르면, 김장훈이 전날 행사 도중 숨을 쉴 수 없다는 등 공황장애를 호소해 스케줄을 중단하고 오전 병원에 입원했다. 4~5년 만에 공황장애가 재발한 것.

공황장애란 특별한 이유없이 예상치 못하게 나타나는 극단적인 불안증상으로 극도의 공포심이 느껴지면서 심장이 터지도록 빨리 뛰거나 가슴이 답답하고 숨이차며 땀이 나는 등 신체 증상이 동반된다.

김장훈은 최근 김희철과 발표한 신곡 '이별 참 나답다' 활동과 연말에 싸이와 함께 펼칠 '완타치' 공연 준비, 독도 페스티벌 준비 등으로 분주한 시간을 보냈다.

공연세상 측은 검사 결과는 오후에 나올 것으로 보고 김장훈의 건강 상태를 지켜본 뒤 스케줄을 조정할 예정이다.

한편 김장훈은 오는 25일 ‘독도의 날’을 맞아 독도 사진집 발표, 미술전, 희귀자료 전시 등의 ‘독도 페스티벌’을 개최할 예정 이었으나 공황장애 재발로 인해 참석자체가 불투명해진 상태이다.

박은철 기자  webmaster@liveen.co.kr

<저작권자 © JAPAN Culture Media 라이브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